• 페이스북
  • 여행
  • 인스타

★ 관광 > 문화관광 > 김영갑갤러리 두모악

김영갑갤러리 두모악

제주도를 사랑하고 열망했던 김영갑의 발자취


김영갑갤러리두모악의 김영갑은 1957년 충남 부여에서 태어났지만 20여 년 동안 고향을 밟지 못 했을 정도로

제주의 매력에 흠뻑 빠져 남은 일생동안 제주를 사랑했다.

밥 먹을 돈까지 아껴서 필름을 사 사진 작업에 모든 열정을 바쳤다.

이후 전시관을 마련하기 위해 폐허가 된 초등학교를 구하며 초석을 다질 즘 손이 떨리기 시작하고 허리에 통증이 왔으며

​​​​​​​나중에는 카메라를 들지도 못하고 제대로 걷지 못하는 지경이 되어 병원에 갔더니 루게릭병이라는 진단을 받았다.



​​​​​​​병원에서는 3년을 넘기기도 힘들 거라고 했지만 그는 포기하지 않고 손수 몸을 움직여 전시관을 만들기에 열중하였고

2002년 여름 ‘김영갑 갤러리 두모악’ 미술관의 문을 열었다.

이후 그는 2005년 5월 29일 그가 직접 만든 두모악에서 잠들었으며 그의 뼈는 두모악 마당에 뿌려져있다.


두모악에는 제주를 매우 사랑하며 두모악에 잠든 김영갑 선생의 20여 년간의 작품들이 전시되어 있다. 

내부 전시관은 두모악관, 하날오름관이 있는데 지금은 사라진 제주의 옛 모습과 쉽게 드러나지 않는 속살을 볼 수 있다. 

​​​​​​​용눈이 오름, 눈·비·안개 그리고 바람 환상곡, 구름이 내게 가져다준 행복, 지평선 너머의 꿈, 바람, 숲 속의 사랑, 오름, 마라도라는 작품이 있다.


홈페이지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자동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될 수 있습니다.

요약정보
주소 :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성산읍 삼달로 137
연락처 : 064-784-9907
홈페이지 : www.dumoak.co.kr/
이용안내정보
이용안내
아이콘
이용시간
  평    일: 09:30 ~ 18:00 ,    주    말: 09:30 ~ 18:00 ,    공휴일: 09:30 ~ 18:00
아이콘
이용상세안내
 매주 수요일 / 신정 (1월1일) / 설날, 추석 당일이용시간: 3~6월 18시까지, 7~8월 19시까지, 9~10월 18시까지, 11~2월 17시까지
아이콘
주차시설
  있음
아이콘
언어 서비스
  영어, 중국어,
아이콘
편의시설
  현금결제, 카드결제, 화장실, 편의점, 음료대, 유도 및 안내시설, 경보 및 피난시설,
아이콘
장애인시설정보
  장애인활동보조필요 약간어려움장애인 화장실 유무공용주차장 유무수동 휠체어 대여 가능 여부장애인시설정보
댓글 ( 0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